최종편집일시:2020.10.22 (목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문화/생활 기획·특집 피플 지역종합 교육 스포츠/연예 칼럼/기고
 
전체보기
정치일반
지역정치
국회/정당
국방/외교/통일/안보
청와대
중앙행정
뉴스 홈 정치 산업/기업 기사목록
 
박찬대 의원, 서울시교육청 '계획은 학교방문 보고서엔 관광 여행'
기사입력 2020-10-11 오후 9:14:00 | 최종수정 2020-10-11 21:14   
서울특별시교육청 소속 공무원과 교사들이 엉터리로 국외공무출장 보고서를 작성해왔던 것으로 조사 결과 확인됐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박찬대 의원(인천 연수구갑)은 2017년~2020년 서울특별시교육청 지방공무원 및 교사 국외출장보고서 316건을 전수 분석했다. 분석 결과 출장보고서 전체를 복사(첨부1)하거나 위키백과, 블로그 등 인터넷에 떠도는 내용을 복사하는 등의 표절 보고서 건수(첨부2)가 50건(15.8%), 일정과 장소설명만 써있거나 여행 감상평을 쓰는 등의 내용 부실 보고서(첨부3)가 64건(20.2%), 관광 위주나 계획서랑 일정이 다른 등 일정이 부실한 보고서(첨부4)가 19건(6.0%)으로 조사됐다. 10건 중 4건 이상은 엉터리로 국외공무출장 보고서를 작성한 셈이다.
 
그동안 교육청 소속 공무원, 특히 교사들의 출장보고서는 좀처럼 언론에 공개되지 않았다. 국외출장연수정보시스템에 등록이 되어 있는 경우도 있지만, 교육청 별로 그 공개 정도가 상이하고 교육청 추진의 국외출장이 아니면 전혀 알 수가 없다.
 
공무원의 국외공무출장에 대한 사안은 ‘국가공무원 복무규정’으로 규정하지만 교육공무원으로 규정되는 교사와 교육청 소속 지방공무원들은 이를 적용받지 않는다.
 
이를 보완하기 위해 각 교육청은 ‘교육청 소속 공무원 공무국외여행 규정’을 시행하고 있다. 교육감의 허가를 얻어 심사위원회를 거쳐 출장을 가고, 출장 후에는 소속 지방공무원은 국외출장연수정보 시스템과 교육청 홈페이지에 등록하여야 한다.
 
그러나 교육청 차원에서도 일괄적으로 관리하지 않아 자료 제출의 혼란을 겪고, 등록 숫자와 제출 숫자가 판이하게 다르는 등 엉터리로 관리됐다.
 
또한, 일선 교사들의 국외출장은 심사 및 권한은 학교장에게 위임되는 등 자체적으로 출장이 진행되고 있다. 교육청에서도 일선 학교에서 보고서를 제출하지 않는다면 교사들의 국외 출장 현황에 대해서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박찬대 의원은 “선생님들의 해외 출장이 얼마나 아이들의 교육을 위해서 도움이 되는지 보여줄 수 있는 부분이 보고서이지만 안타까운 부분들이 많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서 전국 교육청의 ‘교육청 소속 공무원 공무국외여행 규정’을 재정비를 해, 확실한 심사와 보고 속에 출장을 다녀올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저작권자 ⓚ 경원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호
 
 
 
 
 
 
 
김남국 의원 “피해자가 체감할 수 있는 치료비·생계비 등 지원 확대해야”
박찬대 의원, 전국 시·도교육청 ‘사립학교 교원 위탁채용 제도’ 외면, 평균 10명 중 3명은 여전히 깜깜이 채용
산업/기업 기사목록 보기
 
  정치 주요기사
로또판매점 수익격차 2천860배…노원구 판매점, ..
안철수 지지모임 의정부 내일포럼 황인규 공동대..
<6.4 지방선거 의정부시장 예비후보 인터뷰> 새누..
(영상) 민주통합당 의정부을 김민철 지역위원장 "..
<6.4 지방선거> 의정부-양주 새누리-새정치 후보..
민주당 경기도당, 화성갑 보궐선거에 당력 총집중..
김병욱, 대표발의 신입사원 연차휴가 차별 폐지 ..
"경기지방경찰청제2청 독립청 승격 또 지연"
 
 
주간 인기뉴스
파주시의회 지방재정·조례 연구단체, 예산심의 연구활동 재개
파주시의회 지방재정·조례 연구..
파주시·고양시, 상생 협력의 디..
의정부 도시재생 마을활동가 교..
경기도, 지인 모임→가족·친지 ..
파주시 천원택시가 11월부터 총 ..
 
인기 포토뉴스
(경기도 최초 팟케스트)‘황민..
<6.4 지방선거 의정부시장 예..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본사:경기도 의정부시 의정부1동 205-1 정우퍼팩트빌 707호 l 등록번호:경기 아 50132 l 발행·편집인:황창록 l 제보 및 광고문의:010-7531-5554 l 창간 : 2012년 6월 1일 l 대표E-mail:hmh227@hanmail.net l 경기북부뉴스에 실린 내용 중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이메일 집단수거 거부]

Copyright(c)2020 경기북부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