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2020.10.25 (일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문화/생활 기획·특집 피플 지역종합 교육 스포츠/연예 칼럼/기고
 
전체보기
정치일반
지역정치
국회/정당
국방/외교/통일/안보
청와대
중앙행정
뉴스 홈 정치 산업/기업 기사목록
 
김남국 의원, 검찰 구속영장 기각률 매년 증가 추세
기사입력 2020-10-11 오후 9:16:00 | 최종수정 2020-10-11 21:16   
지난해 검찰이 청구한 구속영장 100건 가운데 29건은 법원으로부터 기각된 것으로 나타났다. 구속영장 기각률은 지속 증가하고 있어 구속영장 청구 시 더욱 신중을 기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더불어민주당 법제사법위원회 김남국 의원실(안산시 단원을)이 법무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19년 검찰이 법원에 청구한 구속영장은 3,167건으로 이 중 922건이 기각되어 29.1%의 기각률을 달했다.
 
검찰청별 기각률이 가장 높은 곳은 서울서부지방검찰청으로 50%의 기각률을 기록하여 청구한 영장의 절반이 기각됐다. 이어 울산지방검찰청이 48.1%, 서울남부지방검찰청이 40.7% 순으로 높은 기각률을 보였다. 18개의 검찰청 중 20%미만의 기각률을 보인 곳은 전주지방검찰청 단 한 곳에 불과했다.
 
특히 지난 2015년부터 2019년까지 검찰의 구속영장 기각률은 매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21.8% ▲2016년 22.2%, ▲2017년 25.1%, ▲2018년 26.5%, ▲2019년 29.1% 로 매년 증가했다. 구속영장 발부는 법원이 적법한 요건을 기준으로 판단하고 있다는 점에서 검찰의 구속영장 청구가 적법한 요건을 준수하지 않은 채 남발하고 있는 우려가 나온다.
 
현행 형사소송법은 ‘불구속 수사’를 원칙으로 하고 있다. 특히 구속은 개인의 신체의 자유 등 기본권을 침해할 소지가 있어 검사의 청구로 법관이 적법한 요건을 기준으로 판단하여 발부 여부를 결정하도록 하고 있다.
 
검찰의 영장청구권은 헌법에 명시된 권한으로 검찰의 독점적 권한으로 사용되어 왔다. 2018년 검·경 수사권 조정 합의문에도 검찰의 영장청구권은 헌법개정이 필요한 사안으로 합의의 대상에서 제외했다.
 
다만 지난 1월 검·경 수사권 조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면서, 검사가 경찰의 영장 신청을 정당한 이유 없이 판사에게 청구하지 않을 경우 경찰은 해당 지방검찰청 관할 고등검찰청에 영장청구 여부에 대한 심의를 신청할 수 있는 장치를 마련해두었다.
 
김남국 의원은 “구속영장 청구는 국민의 기본권을 침해하지 않는 선에서 적법한 요건을 충족했을 때 해야 하는 것으로 신중을 기해 청구해야 한다.”면서 “구속영장 기각률이 높아지고 있는 부분에 대해 검찰 스스로 자체 점검하고 명확한 기준을 확립하여 기각률을 낮추기 위한 방안을 고민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경원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염현철
 
 
 
 
 
 
 
고영인 의원, 대학병원 기부금 수익 1500억 돌파 공익 위한 사회사업비는 270억
김남국 의원 “피해자가 체감할 수 있는 치료비·생계비 등 지원 확대해야”
산업/기업 기사목록 보기
 
  정치 주요기사
로또판매점 수익격차 2천860배…노원구 판매점, ..
안철수 지지모임 의정부 내일포럼 황인규 공동대..
<6.4 지방선거 의정부시장 예비후보 인터뷰> 새누..
(영상) 민주통합당 의정부을 김민철 지역위원장 "..
<6.4 지방선거> 의정부-양주 새누리-새정치 후보..
민주당 경기도당, 화성갑 보궐선거에 당력 총집중..
김병욱, 대표발의 신입사원 연차휴가 차별 폐지 ..
"경기지방경찰청제2청 독립청 승격 또 지연"
 
 
주간 인기뉴스
연천군 미래 먹거리산업을 선도할 평가위원회 개최
연천군 미래 먹거리산업을 선도..
성남시 궁내동 수도용지에 50면 ..
포천시, 제18회 시민의 날 행사 ..
한탄강 세계지질공원 뮤지컬 ‘..
‘제34회 성남문화예술제’ 온라..
 
인기 포토뉴스
(경기도 최초 팟케스트)‘황민..
<6.4 지방선거 의정부시장 예..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본사:경기도 의정부시 의정부1동 205-1 정우퍼팩트빌 707호 l 등록번호:경기 아 50132 l 발행·편집인:황창록 l 제보 및 광고문의:010-7531-5554 l 창간 : 2012년 6월 1일 l 대표E-mail:hmh227@hanmail.net l 경기북부뉴스에 실린 내용 중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이메일 집단수거 거부]

Copyright(c)2020 경기북부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