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2020.11.27 (금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문화/생활 기획·특집 피플 지역종합 교육 스포츠/연예 칼럼/기고
 
전체보기
정치일반
지역정치
국회/정당
국방/외교/통일/안보
청와대
중앙행정
뉴스 홈 정치 산업/기업 기사목록
 
양기대 의원 “개방형직, 외부전문가만 임용해야”
기사입력 2020-11-20 오전 11:33:00 | 최종수정 2020-11-20 11:33   
국가공무원 개방형직에는 외부 전문가만 뽑도록 하는 개정안이 발의됐다. 다만 지원자나 적격자가 없는 경우에 한해 공무원을 임용할 수 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양기대 국회의원(경기광명을)은 이같은 내용을 주요 골자로 하는  ‘국가공무원법 일부개정법률안’을 17일 대표 발의했다고 밝혔다.
 
개정안에 따르면 개방형 직위를 통해서는 외부 전문가만을 공모해 뽑을 수 있도록 운영하되, 해당 개방형 직위에 지원자나 적격자가 없는 경우에 한해 공무원을 채용할 수 있도록 명시했다.
 
현행법은 개방형 직위를 통해 전문성이 특히 요구되거나 효율적인 정책 수립을 위해 필요한 경우 공직 내외부에서 적격자를 임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하지만 공모 직위를 통해 공직 내부에서 적격자를 임용할 수 있어, ‘공무원 밥그릇 지키기’라는 비난을 받아왔다.
 
양 의원은 “공무원을 채용해야 하는 경우에는 ‘공모 직위’를 통해 뽑고, ‘개방형 직위’는 공직 외부에서만 채용토록 해 공직사회의 경쟁력을 높이는 방향으로 운영하도록 했다”고 개정안 취지를 설명했다.
 
실제로 인사혁신처가 최근 국정감사를 앞두고 양기대 의원실에 제출한 ‘지난 5년간(2015~2019년) 부처별 개방형 직위 임용 현황’ 자료에 따르면 정부 45개 부처가 이 기간 ‘개방형 직위’를 통해 채용한 경력자 중 공무원이 전체 1731명 가운데 880명(51%)으로 절반을 넘었다.
 
인사혁신처가 제정한 ‘개방형 직위 운영지침’에서도 “개방형 임용이 필요한 직위는 직무특성상 외부에 더 적합하고 인재풀이 풍부한 직위를 중심으로 개방형 직위로 지정한다”고 돼 있다.
 
양 의원은 “개방형 직위 취지를 살려 외부의 민간 전문가를 채용함으로써 공직사회 전반의 경쟁력을 제고, 유인하는 방향으로 운영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경원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호
 
 
 
 
 
 
 
김병욱의원, 특수임수전사자 추모하고 유가족 위로
강민정 의원, 학교에서 모의선거교육 할 수 있도록 '공직선거법' 일부개정안 발의
산업/기업 기사목록 보기
 
  정치 주요기사
로또판매점 수익격차 2천860배…노원구 판매점, ..
안철수 지지모임 의정부 내일포럼 황인규 공동대..
<6.4 지방선거 의정부시장 예비후보 인터뷰> 새누..
(영상) 민주통합당 의정부을 김민철 지역위원장 "..
<6.4 지방선거> 의정부-양주 새누리-새정치 후보..
민주당 경기도당, 화성갑 보궐선거에 당력 총집중..
"경기지방경찰청제2청 독립청 승격 또 지연"
김병욱, 대표발의 신입사원 연차휴가 차별 폐지 ..
 
 
주간 인기뉴스
경기도의회 손희정 의원, 한국도자재단, 공공기관의 기본 원칙도..
경기도의회 손희정 의원, 한국도..
경기도의회 최승원 의원, 물 관..
경기도의회 전승희 의원, 경기꿈..
의정부시 가능동 주민자치위원회..
경기도의회 이창균 의원, 경기도..
 
인기 포토뉴스
(경기도 최초 팟케스트)‘황민..
<6.4 지방선거 의정부시장 예..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본사:경기도 의정부시 의정부1동 205-1 정우퍼팩트빌 707호 l 등록번호:경기 아 50132 l 발행·편집인:황창록 l 제보 및 광고문의:010-7531-5554 l 창간 : 2012년 6월 1일 l 대표E-mail:hmh227@hanmail.net l 경기북부뉴스에 실린 내용 중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이메일 집단수거 거부]

Copyright(c)2020 경기북부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